티아라 은정(본명 함은정)의 욕설논란이 뜨거운 가운데 소속사가 공식입장을 밝혔습니다. 티아라의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는 "4일 오전9시 KBS 2TV '청춘불패' 제작진에 전화를 했다" "욕설논란과 관련 입 모양을 캡처하고 과장돼 인터넷에 글이 올라오는 등 점점 수위가 지나치다고 판단해 진실 여부를 밝혀달라고 요청했다"고 공식 입장을 전했습니다.

티아라 소속사의 요청에 따라 '청춘불패'제작진도 은정의 욕설논란이 있는 VTR을 다시 보고 진실에 대해 입장표명을 해주겠다는 입장이라고 합니다. 

현재 은정은 "많이 속상하고 괴롭다. 전혀 그런 일은 한 적이 없다. 앞으로 조심하겠다"며 "이것도 팬들에 대한 관심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 좋은 모습만 보여드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심경을 토로했다고 합니다.


한편 은정은 CF 촬영차 태국행 비행기에 오른 그룹 카라의 구하라를 대신해 30일 방송된 '청춘불패'에 1일 게스트로 출연했으며 당시 출연분량 편집을 걱정하는 팀 동료 효민에게 존재 각인을 조언하던 중 욕설로 오인이 가능한 음성을 내뱉어 진위여부에 대한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은정은 뱃살논란이 있었던 적도 있었다

현재 은정은 최근 표민수 PD의 '커피하우스'에 캐스팅돼 연기자로서 변신을 시도하며 주목받고 있는데 특히 다채로운 표정연기 등으로 포털사이트에서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행동 하나하나가 이슈가 되고 있기도 합니다.

욕설의 진위여부는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잘 해결되었으면 합니다.

신고
Posted by 구름과나


티스토리 툴바